회원 들어가기

누리집 들어가기

얼레빗

   
2063. 이순신이 해전을 승리로 이끌 수 있었던 까닭
글쓴이 : 솔솔 날짜 : 2011-03-29 (화) 02:53 조회 : 16441

누구나 알다시피 이순신은 임진왜란 때 조선의 바다를 굳게 지켜 나라를 구했습니다. 따라서 그를 우리는 성웅이라고 부릅니다. 하지만 이순신이 무신으로서의 자질이 뛰어나기만 해서 연전연승 싸움을 이긴 것은 아닙니다. 그가 바다를 장악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요인은 백성의 말에 귀를 기울였다는데 있었습니다. 조선 후기 학자 성대중(成大中:1732∼1812)이 쓴 ≪청성잡기(靑城雜記)≫에는 다음과 같은 내용이 보입니다. 

이순신이 처음 호남 좌수사에 제수되었을 때 왜적이 침입한다는 경보가 다급했다. 왜적을 막는 것은 바다에 달려 있었으나 공은 바다를 방비하는 중요한 부분을 알지 못했다. 그래서 공은 날마다 포구의 남녀 백성들을 좌수영 뜰에 모아놓고 저녁부터 새벽까지 짚신도 삼고 길쌈도 하는 등 하고 싶은 대로 하게 하면서 밤만 되면 술과 음식으로 대접하였다. 공은 평복 차림으로 그들과 격의 없이 즐기면서 대화를 유도하였다.“ 

그래서 이순신은 바다 구석구석의 소용돌이치는 곳이라든지, 암초 등에 대해 백성들에게 들어서 소상히 알게 되었으며, 또 그것을 몸소 나가서 살펴보기도 했습니다. 그런 까닭으로 그곳 바다를 모르는 왜군을 맞아 완벽하게 승리를 할 수 있었던 것입니다. 그 뒤 조선 후기의 문신·학자 송시열은 그의 손님에게 이순신의 행적을 말하면서 “장수만 그래야 하는 것이 아니라 재상 역시 그처럼 해야 한다.”라고 말했다지요. 이순신이 무지랭이 백성들의 말에 귀를 기울인 것은 이 시대에도 소중한 이야기입니다.


       
    


kkasc12 2013-06-20 (목) 06:28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들(특히 국회의원)에게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선조의 지지를 받은 것도 아니고 패하면 水軍을 없앤다는 조건으로 외로이 군사를 훈련하고 배를 건조한 이순신 난세에 우리나라를 구한 영웅이라 생각합니다.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누리편지 주소 가져가지 말기  |  콩고물주기  |  누리집 지도  |  전산망으로 문의